전기사고

부여군민에게 투명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인쇄 페이스북 트위터

본문 시작

전기 사고 발생시

대피 명령시 전기설비 조치사항
  • 폭우로 인한 가옥침수가 예상될 경우에는 제일 먼저 누전차단기를 차단하거나 인입개폐기 또는 안전기(두꺼비집)를 열어 전기의 공급을 끊어야 합니다.
  • 이때 발이 물에 잠겨있거나 손이 물에 젖었을 경우 발과 손을 말리고 안전기 손잡이를 마른 천으로 감싸서 조심스럽게 열거나 고무장갑을 끼셔야 한다.
  • 시간적 여유가 있을 경우에는 가전기기 등이 물에 젖지 않도록 안전한 장소로 옮기시는게 좋다.
정전 발생시 조치사항
  • 정전이 되면 창 밖으로 주변을 확인하여 지역일부만 정전인지,전체적으로 정전인지 확인 후 잠시 기다린다.
  • 전열기, 전기스토브, TV, 전지렌지, 컴퓨터 등의 플러그를 뽑아 놓는다.
  • 침착하게 양초나 랜턴을 켜시고 건전지용 라디오를 켜신 후 뉴스나 재해상황 중계방송을 경청한다.
  • 한집만 정전이 되었을 경우에는 누전차단기가 동작되었는지, 안전기(두꺼비집)이 열렸는지 확인 후 스위치와 플러그를 모두 끄거나 빼시고 누전차단기나 안전기를 다시 작동하시기 바란다.
  • 이때 누전일 경우에는 다시 정전이 되며 스위치와 플러그를 한 개씩 순차적으로 작동하면서 불량개소를 확인한다.
  • 일부 스위치나 플러그(또는 콘센트)가 불량일 경우에는 즉시 사용을 멈추고 나머지 양호한 스위치나 플러그(또는 콘센트)는 사용을 한다.
  • 수리를 위해 전기선을 절대 만지지 않는다.
  • 한전에서는 정전이 되면 즉시 상황을 파악하고 긴급출동 후 수리하고 있으므로 일부 몇 집만 정전일 경우 에만 국번 없이 123으로 신고한다.
  • 지나친 전화문의로 인하여 복구인력이 전화응대로 복구가 늦어지는 경우가 많다.
  • 직접 전기를 고치기 위해 전주에 올라간다거나 전기설비를 만져서는 절대로 안된다.
야외에서 주의사항
  • 비닐하우스, 간판, TV 안테나 등을 고치기 위한 작업을 할 경우에는 주위에 전기선이 없는지 확인 후 작업에 임해야 한다.
  • 주위에 전기선이 있으면 감전의 위험이 있으므로 한전에 연락, 안전조치를 받은 후 작업에 임해야 한다.
  • 전기고장 수리 또는 어떠한 이유로도 전주에 올라가면 매우 위험하므로 절대로 전주에 올라가지 않는다.
  • 벼락이 칠 때는 나무나 전주 바로 밑에 머물지 말고 최소 1∼2m 이상 떨어져 있어야 하며,주위에 건물이 있으면 내부로 들어가 벼락이 멈출 때까지 기다려야 한다.
  • 몸에 지니고 있는 금속체는 벼락에 맞기 쉬우므로 몸에서 멀리 떨어뜨려야 한다.
  • 제방이나 언덕, 바위와 같은 높은 곳에는 벼락이 떨어지기 쉬우므로 동굴이나 낮은 지대로 피해야 한다.
  • 피할 곳이 없는 평지에서는 몸을 굽히고 다리를 오므리고 엎드려야 한다.

전기 사고 후 행동요령

가정안전 분야
  • 가옥 침수 시 물이 빠져 나간 후 반드시 한전이나 전기안전공사에 연락하여 누전여부를 확인 후 전기공급을 받아야 한다.
  • 누전차단기가 동작되어 정전이 되었을 경우에는 직결사용(누전 차단기를 거치지 않고 전선끼리 바로연결) 해서는 안되며, 반드시 전기안전공사, 전업사(전기공사업체) 등에 의뢰하여 누전의 원인을 제거한 후 사용해야 한다.
  • 침수된 가전기기는 충분히 말리고 가전업체 대리점이나 인근 전파사 등에 의뢰하여 이상유무를 점검하신 후 사용해야 한다.
  • 양수펌프를 사용할 때 전원플러그, 펌프 전원용 전선이 물에 젖지 않도록 하시고 젖은 손으로 절대 만지면 안된다.
  • 땅이나 바닥이 젖었을 경우 양수기용 전선은 지지대를 세워, 땅에서 충분히 띄워서 설치해야 한다.
  • 양수기 취급 및 스위치 조작은 마른손으로 장갑을 끼고 하여야 하며, 위치 이동이 필요할 경우 반드시 전원 스위치를 끈 후 이동시켜야 한다.
  • 침수·파손된 가옥 수리 시에는 전기선에 손상이 가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하여 작업해야 한다.
  • 포크레인과 같은 복구장비를 사용할 때 주위 전기선에 근접되지 않도록 작업위치를 잘 선정해야 한다.
  • 강풍 등으로 쓰러진 간판, TV안테나 등을 세울 경우 다시 쓰러지더라도 전기선에 접촉되지 않도록 안전거리(안테나 길이의 1.5 배 이상)을 충분히 확보하여 튼튼하게 설치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