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시작

행복한 동행 따뜻한 부여

올바른 인터넷 문화정착 및 책임있는 게시를 위하여 실명을 사용하시기 바라며, 아래와 같은 불건전 게시물의 경우 게시자 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국가안전이나 보안에 위배되는 경우
  • 정치적 목적이나 성향이 있는 경우
  • 특정인, 단체 등을 비방하거나 명예훼손 우려가 있는 경우
  • 영리목적의 상업성 광고, 저작권을 침해할 수 있는 경우
  • 욕설, 음란물 등 불건전 내용
  • 유사내용 반복게재, 연습성, 오류, 장난성의 글
  • 기타 해당 게시판의 개설 취지와 부합하지 않을 경우

본 게시판은 유용한 정보의 공유와 건전한 토론 등 이용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게시하는 공간입니다.

자유게시판의 내용은 민원으로 처리하지 않으므로 답변의 의무가 없습니다.

답변이 필요한 내용은 홈페이지의 [민원-민원상담신청] 메뉴를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민원상담신청 바로가기 (각종 민원신청)

국립부여박물관 인문학강좌

내용보기
“百家濟海 대륙과 해양의 실크로드”
-국립부여박물관에서 실크로드를 바라보다-

국립부여박물관(관장 윤형원)은 지역민들과 함께 하기 위한 2019년도 인문학 명사특강 “百家濟海 대륙과 해양의 실크로드” 프로그램을 마련하였다.

특히 이번 인문학 강좌는 ‘실크로드’를 주제로 한 총 6강좌로 구성되었으며, 오는 3월 28일부터 8월 29일까지 매달 마지막 주 목요일 저녁 7시 국립부여박물관 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이번 강좌는 "고대 유목제국과 실크로드"라는 주제로 한 정재훈 선생님의 강의이며, 다음주인 5월 30일(목) 19:00~21:00 국립부여박물관 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여러 세력이 바다를 건넜다는 뜻의 “百家濟海”라는 글자처럼 백제는 연합체로 모여 개방적이며 세련된 문화를 꽃 피웠으며 이러한 배경에는 바닷길 ․ 사막길 등과 교차하며 여러 문화를 전달해 준 통로였던 실크로드가 있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각 분야의 실크로드 연구자들을 모시고 다각도로 실크로드를 살펴보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앞으로 진행될 강의는 6월 27일 ‘실크로드와 북방민족의 고유문자’, 7월 25일 ‘몽골제국의 성립과 유라시아 실크로드의 확장’, ‘8월 29일 ‘몽골제국과 동서 문명 교류’이다.

“百家濟海 대륙과 해양의 실크로드” 인문학 강좌는 해당 강좌 당일 현장에서 선착순으로 접수하며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